무진기연-Korean

다른 워드프레스 사이트

english

공지사항

'원전 수주' 지역도 방긋 무진기연 200억 특수...원일티엔아이도 기대 (전남일보 최동환 기자)

Author
moojin01
Date
2009-12-29 17:47
Views
2682

'원전 수주' 지역도 방긋
무진기연 200억 특수…원일티엔아이도 기대

28일 조성은 무진기연 사장이 광주 광산구 공장에서 '한국형 원자로 1400'의 주요 납품 제품을 설명하고 있다. 최동환 기자 dhchoi@jnilbo.com

한국전력공사 컨소시엄이 아랍에미리트(UAE)에서 발주한 400억 달러(한화 47조 원대) 규모의 원자력발전소 건설공사 수주에 성공하면서 광주ㆍ전남지역 관련 업체들도 원전특수를 기대하고 있다.

광주지역 대표 원자력발전소 설비업체 (주)무진기연은 이번에 UAE 원전 수주를 통해 가장 큰 특수를 누릴 것으로 기대되는 기업이다.

무진기연은 현재 신고리 원전 3ㆍ4호기에 발전플랜트용 취수설비와 원자력발전소용 싱글스터드 신장장치, 다중스터드 신장장치 등을 납품하고 있다.

스터드 신장장치는 원자로 내 봉 교체 등을 위해 뚜껑을 연 뒤 다시 닫을 때 방사능 누출 없이 완벽 밀폐되도록 54개의 스터드(볼트)를 풀거나 조이는 원전 필수 장치로 국내 원자력 30년 역사 동안 계속 수입해왔다.

그러다 지난해 무진기연이 한국수력원자력과 2년5개월간의 공동연구 끝에 국산화에 성공했다. 이 기술을 보유한 업체는 무진기연을 포함해 세계에서 단 3곳 밖에 없다. 신고리 원전 3ㆍ4호기는 UAE 원전 납품 기종인 '한국형 원전 APR1400'이다.

이 때문에 업계에서는 한전에서 내년말께 예상되는 협력업체 선정시 신고리 원전 납품 업체들과 대부분 재계약할 것으로 보고 있다.

무진기연 조성은(52) 사장은 "우리가 가지고 있는 기술을 감안할 때 한전의 UAE 원전 수주를 통해 200억 원 정도의 신규매출이 기대된다"면서 "이번 UAE원전은 신고리 원전 3ㆍ4호기와 같은 기술이기에 내년도 말 정도 있을 한전의 협력사 선정에 자신있다"고 말했다.

영암 대불산단에 위치한 원일티엔아이도 이번 한전 UAE원전 수주 효과를 기대하고 있다.

경기도에 본사가 있는 원일티엔아이는 신고리 원전과 영광원전 등 국내 각종 원자력 발전소에 압력용기 및 각종 플랜트를 납품하고 있으며 원전 관련 각종 기술인증을 보유하고 있다.

원일티엔아이 대불공장 관계자는 "UAE원전 수주로 우리 업체도 본사 차원에서 면밀하게 파급효과를 검토하고 있어 수주 예상 금액을 밝히기는 힘들다"면서도 "하지만 원전 관련 기술인증을 다수 보유하고 있고, 한수원 등과도 함께 많은 사업을 진행하고 있어 신규 매출 확보가 기대된다"고 말했다.

장우석 기자 wsjang@jnilbo.com